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언론ㆍ홍보

기보뉴스

보도ㆍ안내제목 [보도자료] 기보 등 8개 공공기관,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 전달
첨부파일

기보 등 8개 공공기관,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 전달

- 공동기금 10.4억원 조성, 25개 사회적경제기업에 6.8억원 금융지원 -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 등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은 29일(수)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서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BEF**) 10억 4천만원을 기금 운영 관리기관인 (사)사회적기업연구원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술보증기금, 부산도시공사, 부산항만공사,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남부발전,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Busan Embracement Fund for Social Economic Development의 약칭, 사회적경제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부산지역 8개 공공기관이 조성한 기금('18년부터 5년간 50억원)으로 (사)사회적기업연구원(이사장 조영복)이 위탁운영하고 있다.

 

기보를 포함한 부산 8개 공공기관은 부산지역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난 2년간 179천만원 규모의 기금을 마련해 지금까지 100여개 사회적경제기업에 금융 지원, 투자, 컨설팅 등을 복합 지원해 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침체된 부산지역 경제의 조기 활성화를 위해 기금 집행을 예년에 비해 2개월 가량 앞당겨 진행할 예정이며, 금융지원 사업 규모도 확대해 사회적경제기업 육성과 판로개척에 나설 계획이다.

올해 지원대상 기업은 부산지역의 (예비)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자활기업 및 소셜벤처 등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지난 3월 공모를 거쳐 총 25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기업에 대해서는 성장단계별로 기업당 투자(최대 20백만원), 무상 대출(최대 50백만원) 등 총 68천만원의 금융 지원을 할 예정이다.

금융지원 사업 외에도 이번에 전달된 지원 기금은 크라우드펀드 매칭, 경영컨설팅, 성장지원 교육, 협동조합 설립 등으로 활용되어 부산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창업과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김영춘 기보 이사는 "BEF의 지원사업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부산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사회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혁신사업을 육성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앞으로도 BEF 협약기관들과 긴밀히 협력하여 부산지역 경제 회복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메뉴관리자

부서 : 고객센터

담당자 : 고객센터

연락처 : 1544-1120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86명 참여
 

답변을 받으실 수 없는 의견함 입니다. 답변을 원하시는 질문은 고객행복마당 > 질문답변방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