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언론ㆍ홍보

기보뉴스

보도ㆍ안내제목 [보도자료] 기보,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위해 현장중심 경영 강화
첨부파일

기보,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위해 현장중심 경영 강화

- 특별재난지역인 대구경북에는 비상대책반 설치하여 신속 대응 -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23()부터 전 임원이 전국 영업점을 방문하여 코로나19 관련 현장상황을 점검하고 특례보증 지원실적 제고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고 밝혔다.

특히, 특별재난지역인 대구경북의 신속한 피해복구 지원을 위하여 담당임원을 대책반장으로 코로나19 피해 비상대책반을 설치하고, 대책반장이 현장에 상주하며 지역본부장, 영업점장과 함께 신속한 특례보증 지원을 독려하고 있다.

이번 임원의 현장점검은 지난 36일 정윤모 이사장이 대구경북지역 8개 전 영업점을 방문하여 현장상황을 점검하고, 특례보증 규모 확대와 보증지원절차의 획기적인 간소화를 지시한 데 따른 후속조치이다.

기보는 지난 213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을 위하여 특례보증을 시행하면서, 효율적인 지원을 위하여 보증비율을 85%에서 95%로 상향, 1.0% 고정보증료를 적용하여 보증료 부담을 경감하였으며, 신속한 지원을 위하여 보증상담을 인터넷 상담으로 일원화 및 제출서류 대폭 간소화 그리고 심사기간을 단축하여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 하고 있다.

대구에 상주하면서 비상대책반을 이끌고 있는 김영춘 이사는 추경확보를 계기로 특례보증규모를 확대하고, 획기적인 보증절차 간소화를 통하여 코로나19 피해기업을 실질적이고 신속한 지원을 통하여 경제활력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메뉴관리자

부서 : 고객센터

담당자 : 고객센터

연락처 : 1544-1120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69명 참여
 

답변을 받으실 수 없는 의견함 입니다. 답변을 원하시는 질문은 고객행복마당 > 질문답변방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