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언론ㆍ홍보

기보뉴스

보도ㆍ안내제목 [보도자료] 기보, 대학 기술 사업화에 총 9,000억원 지원 (3년간)
첨부파일
첨부파일
기보, 대학 기술 사업화에 총 9,000억원 지원 (3년간)

-12개 창업우수대학과 ‘3차 U-TECH밸리’협약 체결-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 이하 ‘기보’)은 29일(목) 부산 본점에서 건국대, 경희대, 부경대, 서강대, 성균관대, 인하대, 중앙대, 한국해양대, 한양대, 광주과학기술원, 대구과학기술원, 울산과학기술원 등 12개 창업우수대학과 「대학 기술 사업화지원 플랫폼(U-TECH 밸리) 구축 협약」을 체결하고, 대학이 개발한 우수기술의 사업화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이들 대학은 최근 3년간 많은 특허를 등록(출원 포함)*하여 특허기술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곳으로, 기보의 지원 플랫폼을 통해 기술창업을 더욱 활성화하기로 했다.


<*대학알리미 공시정보(‘13년 ~ ’15년)> 이번 협약은 ▲1차 U-TECH밸리 협약(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KAIST, 포스텍 등 5개 대학과 시범협약, 2016.12.04.체결) ▲2차 U-TECH밸리 협약 (9개 국립대학, 2017.4.24.체결)에 이어진 것으로, 각 대학의 우수 연구인력들이 실패에 대한 두려움 없이 기술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체결되었다. 기보는 금번 12개 창업우수대학과 연 3,000억원씩 3년간 9,00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앞서 체결된 1·2차 U-TECH밸리 협약을 통한 3년간 2조1,000억원을 합쳐 총3조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원대상 기업은 이공계 교수, 석·박사 연구원이 창업하는 대학 내 창업기업으로 대학의 추천을 받은 기업이다. 기보는 이들 기업에는 최대 30억원까지 사전한도를 부여하여 창업,R&D,사업화자금을 단계별로 지원하며, 창업자에 대한 연대보증도 면제한다.


기보는 금번 협약을 통해 지원한 기업이 코스닥 ‘기술특례상장’을 통해 IPO에 나설 수 있도록 컨설팅 지원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금 지원뿐만 아니라 실리콘밸리의 엑셀레이터와 같이 장기로드맵을 통한 책임감 있는 밀착지원을 통해 성공창업을 이끌어낸다는 계획이다.


대학은 기술력, 아이디어, 창업열의 등 창업에 필요한 자원이 집약되어 있는 장소로 대학의 연구력이 기술혁신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으나, 스타 벤처기업 배출 등 대표적인 성공사례가 없는 상황이다. 이번에 구축할 U-TECH 밸리는 대학 본연의 창업 인프라인 교수, 석·박사 연구원 등 우수 기술인력의 도전적 창업을 유도하고 지원하는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보 김규옥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학 내 전문인력이 연대보증 걱정없이 충분한 자금을 지원받아 창업함으로써 향후 4차 산업혁명시대를 주도적으로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기보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기보는 스마트공장 지원을 위한 ‘4.0 스마트팩토리 보증’, 신성장산업 영위기업 지원을 위한 ‘인더스트리 4.0 FIRST 보증’과, 전문가 창업 생태계조성을 위해 ‘마이스터(Meister) 기술창업보증’ 상품을 출시하는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메뉴관리자

부서 : 고객센터

담당자 : 고객센터

연락처 : 1544-1120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13명 참여
 

답변을 받으실 수 없는 의견함 입니다. 답변을 원하시는 질문은 고객행복마당 > 질문답변방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