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규제개선제안

기술보증기금 로고

메인메뉴

서브비쥬얼

기보소개 페이지 가기

좌측배너

  • 기술보증기금 이용안내-원하시는 메뉴를 클릭하세요
  • 본·지점찾기
  • 우리회사 담당자찾기
  • 고객센터 1544-1120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보도자료ㆍ안내자료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싸이월드 네이버 구글 현페이지 프린트 출력하기

상세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목록버튼을 누르시면 리스트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보도자료] 기보, 인공지능(AI)기반 리스크평가모형 개발

작성부서
기술보증기금
조회수
349
보도자료
내 용
기보, 인공지능(AI)기반 리스크평가모형 개발

- 금융기관 최초 기업 리스크평가에 인공지능을 도입 -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 이하 '기보')은 인공지능(AI)기반 리스크평가모형을 개발하고 올해부터 기업평가에 적용한다고 3일 밝혔다. 리스크평가모형은 기업의 부실율을 사전에 예측하여 관리함으로써 금융기관의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기 위한 대표적 방법이다. 기보는 지난해 4월부터 ‘딥러닝 기반 리스크평가모형’개발에 착수해 금융기관 최초로 기업 리스크평가업무에 인공지능(AI)을 도입하게 되었다.

금번 모형은 다년간의 재무정보와 기업 및 대표자의 금융거래정보 등 다양한 부문의 빅데이터를 반영하여 기보의 자산건전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기보의 인공지능(AI) 모형은 ‘합성곱 신경망’이라는 딥러닝 기법으로 개발되어 기존 방법론 대비 2배 이상 데이터 확장이 가능한 것으로 평가된다. 기보는 거래 기업 약 15만개 업체를 대상으로 성능 분석한 결과 기존 방법론 대비 약13% 성능향상을 나타내었다고 전했다.

국내에서도 인공지능 기반의 리스크평가모형을 개발하려는 시도는 있었으나, 기존 머신러닝 방법론들은 많은 양의 학습 데이터 및 학습 시간이 소요된다는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최근 ‘GPU:3D그래픽 연산 전용 프로세서’ 기술의 발전 및 다양한 분석 툴의 출시 등 기술적 환경이 뒷받침됨에 따라 인공지능 기반의 리스크 평가모형을 개발할 수 있게 되었다.

기보는 업계 최초로 딥러닝 기법을 리스크평가모형에 적용함에 따라 기존 리스크평가모형과 병행하여 사용할 예정이며, 안정성 검토후 전면 적용할 예정이다.

기보 관계자는 "금번 인공지능 모형으로 중소기업의 옥석을 가리는데 적극 활용할 것이며, 또한 새로운 유형의 부실패턴 분석을 통해 선제적으로 기업부실에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 화면의 정보에 만족 하셨습니까?
 
  • 컨텐츠 만족도 점수주기
  •              ( 651명 ) 참여
 
  • 메뉴담당부서 고객센터
  • 담당자담당자 : 고객센터
  • 연락처 1544-1120
의견에 답변을 원하시면 홈페이지 고객행복마당 > Q&A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